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
현재 위치
  1. 게시판
  2. 상품 사용후기

상품 사용후기

상품 사용 후기입니다.

상품 게시판 상세
제목 나를 알아가는 500자 글쓰기
작성자 나정수 (ip:)
  • 평점 5  
  • 작성일 2020-12-29 21:35:57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149

오후 3시에 새로운 글감을 기다리는 재미와 기쁨이 있었다.

처음에는 막막한 주제도, 바로 ‘확~’생각나는게 있는 주제도 있었다.


어떤 주제이든 생각을 글로 옮기는 번역의 과정에서 ‘나’라는 사람을 알게 되었다. 자기 자신을 다 알고 있다고 여기지만, 다 알고 있지 않았다. 


글을 쓰며 자신을 알 수 있었다. 


또, 언제나 사려깊고, 포용해주는 답글이 글을 계속 쓰게 만들어 주었다. 충조평판이 아닌 수용하는 언어의 답글이 글을 쓰는데 큰 힘이었다.


사는대로 살지 않고, 생각하는대로 조금이라도 살게 된 것 같아 감사하다.




덧글...! 자신의 게으름이 큰 몫을 했습니다만. 마지막 연휴에는 글을 쓰기 힘들었네요. ㅎㅎㅎ

첨부파일
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/ byte

비밀번호 : 확인 취소

댓글 입력
댓글달기 이름 : 비밀번호 : 관리자답변보기

영문 대소문자/숫자/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, 10자~16자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

관련 글 보기

관련글 모음
번호 상품명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
18934 비기너 글쓰기 22기 비기너 글쓰기 후기 안해원 2021-06-01 18:12:37 10
18824 비기너 글쓰기 22기 할까 말까할때는 역시 하는게 좋네요! 이동우 2021-05-28 00:15:48 28
18789 비기너 글쓰기 22기 나는 나를 여전히 잘 모른다, 생각할 때. 김봄 2021-05-26 23:05:44 16
18786 비기너 글쓰기 22기 글쓰기에 망설이고 있다면. 김하영 2021-05-26 21:55:09 15
18180 비기너 글쓰기 22기 오키로를 입문하게 한♥️ 황현경 2021-04-30 22:38:00 48